경희대학교 Peace BAR Festival 2015

 > News&Board > 질의응답
질의응답
제목 MLB)배드볼히터 그 자체였던 선수
작성자 일드라곤 작성일 21-01-14 12:53 조회수 9
첨부파일

본문












블라디미르 게레로

(1996~2011)


2147G 0.318 0.379 0.553 2590안타 449홈런 1476타점 181도루 737볼넷 1328득점 WAR:59.5

실버슬러거 8회

리그 MVP 1회

리그 올스타 9회

2018년 명예의 전당 헌액(득표율 92.89%)


약쟁이 배리 본즈에 가려진 진정한 괴물

박찬호가 본즈 다음으로 무서운 타자라고 평했을 정도였던 선수

게스히터의 특징상 볼넷이 적고 삼진이 많은 타자라는 편견을 깨고

정확한 컨택으로 3할을 마크하고 펀치력까지 수준급으로 갖추었던 선수








이후 그의 아들인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아버지의 뒤를 잇고 있다.